함평군, ‘으뜸송아지’ 출품식 개최…최고가 598만원 낙찰

함평
함평군, ‘으뜸송아지’ 출품식 개최…최고가 598만원 낙찰
- ‘전남 한우 송아지 브랜드 육성사업’ 일환 -
- 한우개량 통해 ‘함평천지한우’ 브랜드 구축 -
  • 입력 : 2021. 11.23(화) 13:51
  • 박준호 기자
전남 함평군이 우량 암소‧송아지 선발을 통한 ‘함평 한우’만의 차별화 전략에 나서 관심이 쏠린다.

함평군은 23일 “이날 오전 전남도 및 함평축협과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남 한우 송아지 브랜드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으뜸 송아지 출품식’을 함평 가축시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익 함평군수, 김형모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김영주 함평축협 조합장, 관내 한우농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내 33마리 으뜸 송아지가 경매시장에 첫 출품되었다.

이번 출품식에서 선정된 으뜸 송아지는 최고가 598만 원을 기록, 일반 송아지 평균가인 535만 원보다 높은 가격에 거래되면서 한우농가의 뜨거운 관심을 이끌었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함평천지 한우’의 브랜드 가치를 전국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리기 위해 민‧관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 한우 송아지 브랜드 육성사업’은 일반 한우와의 품질 차별화를 위해 유전자 검사, 친자확인 등 엄격한 선발기준을 통해 우수 송아지를 집중 육성‧관리하는 사업이다. 함평군은 올 초 공모사업에 선정돼 3년간 총 사업비 12억 원을 지원받아 함평한우의 경쟁력 강화에 나설 방침이다.

※사진 있음(23일 오전 학교면 경매시장에서 열린 ‘으뜸 송아지’ 출품식 모습)

보도사진(1)-사진 왼쪽 세 번째부터 김경자, 임용수 도의원, 김영주 함평축협 조합장, 이상익 함평군수, 김형모 함평군의회 의장
박준호 기자 hoahn01@hanmail.net